본문 바로가기

이야기가 있는 풍경

까이섬






푸켓의 환상의 섬 '까이섬'
전날에 호텔 근처 여행사를 통해 투어를 신청해두고 다음날 일찍 까이섬을 다녀왔다.
어린아이들이 있다고 하니 피피섬보다는 까이섬을 추천했다.
피피섬도 가고 싶었지만 미소가 열이 좀 있어서 걱정이 되어 가까운 까이섬으로 선택했다.
정말 환상 그 자체다.
너무 더워서 아이들이 좀 고생은 했지만 그래도 물고기도 직접 만져보고 먹이도 주고
너무 너무 재미있었던 투어였다.

.
.
.
.
.
.
.
.
.






.
.
.
.
.
.
.
.
.






.
.
.
.
.
.
.
.
.






.
.
.
.
.
.
.
.
.






.
.
.
.
.
.
.
.
.






.
.
.
.
.
.
.
.
.





.
.
.
.
.
.
.
.
.



'이야기가 있는 풍경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푸켓 '까론비치'  (0) 2011.02.28
푸켓 '까따비치'  (0) 2011.02.28
까이섬  (0) 2011.02.28
푸켓의 어느 비치  (0) 2011.02.28
[푸켓-태국] Small View Point #4  (0) 2011.02.28
[푸켓-태국] Small View Point #3  (0) 2011.02.28